광주광역시 남구, ‘지방세 고지서 변신’ 6월부터 각종 정보 제공

– 앞면 QR코드 통해 구정 정책‧생활정보 등 안내
– 뒷면에는 카드뉴스 형태로 가독성‧집중력 개선

광주 남구(구청장 김병내)는 납세자에게 매년 65만여건을 발송하는 지방세 고지서를 구정 정책과 복지, 문화‧관광, 교통 등 각 분야 정보를 담아 알찬 정보를 전달하는 수단으로 적극 활용하기로 했다.
27일 남구에 따르면 오는 6월부터 납세자에게 발송하는 지방세 고지서에는 주민들이 알아두면 도움이 되는 유익한 정보가 수록된다.
우선 지방세 고지서 앞면을 통해서는 QR코드를 활용한 맞춤형 홍보 서비스가 제공된다.
고지서 여백에 인쇄된 QR코드를 스마트폰으로 스캔하면 남구 모바일 앱으로 자동 연결이 돼 구청에서 제공하는 구정 소식을 비롯해 복지 및 생활정보, 전자민원 등 다양한 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구청 홈페이지를 접속하거나 별도의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지 않고서도 유용한 정보를 빠르게 검색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지방세 고지서 뒷면의 여백에도 변화를 주기로 했다.
기존에는 깨알같은 작은 활자로 작성된 텍스트와 세금 납부 관련 이미지가 포함된 안내 문구로 편중돼 있어 시력이 좋지 않은 납세자의 경우 가독성이 떨어지거나, 정보의 전달력도 낮아져 비효율적으로 활용되고 있어서다.

남구는 가독성 및 정보 전달력의 집중도를 높이기 위해 활자의 크기를 확대하고, 구청에서 제작한 카드 뉴스 형태의 이미지를 적극 활용할 방침이다.
지방세 고지서 뒷면에는 발송 시기에 맞춰 관내에서 펼쳐지는 문화 행사 및 축제 정보, 무료 법률상담 등의 내용이 담길 예정이다.
남구 관계자는 “지방세 고지서를 통한 구정 홍보로 주민들이 생활민원 및 구정 관련 정보를 손쉽게 획득할 수 있다. 또한 역점시책 및 현안사업을 친숙한 이미지로 제공해 각종 정책에 대한 사항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지방세 고지서 활용 방안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자료 제공 : 세무2과 재산세팀(☎ 607-3120)

Leave Comment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